상단여백
HOME 기획 탐방
가평군 운악산 출렁다리 "경제 활성화에 한 축"경제적 파급효과 17여억원을 추정 길이 210m, 폭 1.5m 규모로 높이 50m에 조성된 '운악산 출렁다리'
  • 안승민 기자
  • 승인 2023.12.19 22:55
  • 댓글 0

  가평군은 올해 개통한 운악산(해발 935m) 출렁다리가 관광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한 축의 역할을 톡톡히 수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18일 가평군은 "아름답기로 유명한 운악산 중턱 계곡을 가로지르는 출렁다리가 지난 7월 중순 개통이 후, 약 5개월간 6만7000여 명이 이곳을 다녀가는 등 지난해 대비 방문객 2만1000여 명이 증가했다"고 밝혔다

◆ 출렁다리 경제적 파급효과

가평군은 경제 파급효과도 상당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군은 방문객 1인당 3만 원씩 판단해 총 17억여 원으로 추산되는 등 운악산 일원 관광객과 생활 인구가 증가하면서 조종면 상권 매출이 상승했다는 분석이다.

운악산 출렁다리는 길이 210m, 폭 1.5m 규모로 조성됐다. 다리 양쪽에는 전망대도 있다. 50m 높이 다리 위에서 자연의 아름다움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어 폭발적인 인기다.

출렁다리를 건너려면 등산로 입구 주차장에서 약 1.5km를 걸어 올라가야 하며, 이용 요금은 무료다.

 출렁다리 인근 2차 사업 진행 예정 

특히 가평군은 2년여의 공사 끝에 1차로 출렁다리가 설치된 가운데 내년 상반기에는 2차 사업으로 마을안길 확장, 광장조성, 농산물판매장, 간판 교체 등 조성할 계획이다.

군은 산 아래 운악리 일대를 관광 체험 마을로 조성할 방침으로 관광객 발길이 더욱더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가평군은 "등산객 외에 관광객 확보가 어려워 침체 상태에 있던 운악산 산악관광의 재탄생 돌파구로 출렁다리 설치 등 관광마을 조성을 통해 신규 관광객 유입에 나섰다."고 밝혔다. 

특히 과거 일반적인 관광자원 조성의 경우 관 주도의 정책 수립으로 자칫 지역주민의 삶과 동떨어진 관광산업을 육성한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민관 협업을 이뤄 나가고 있다.

마을 주민들을 대상으로 주민역량 강화 용역을 통해 스스로 마을공동체를 조직·운영할 수 있도록 기본 교육을 실시하고 직무교육을 통해 브랜드 개발, 축제 및 상품 개발, 홍보 마케팅, 시설물 운영에 대한 역량을 강화해 왔다.

◆ 운악산 관광지의 매력

운악산은 가평 8경 중, 6경으로 구름을 뚫은 봉과 같이 기암괴석이 절경을 이루고 있으며 산 중턱에 자리 잡은 현등사와 백년폭포, 눈썹바위 등 절경이 산재해 있다. 

관내에 있는 모든 산중에 아름답기로 으뜸이고, 등산 중에 산과 계곡 그리고 수림의 정취를 함께 맛볼 수 있으며 천년고찰 현등사의 정적 속에 몰입되고 유명 두부 맛집이 즐비해 맛과 경치를 모두 잡을 수 있는 매력적인 관광지다.

박재홍 관광과장은 “전체면적 83%가 산림자원인 만큼 산악관광자원 개발을 통한 새로운 관광거점 부각으로 지역주민의 생활환경 향상 및 소득개선에 기여하고 지역 특징적 차별화 서비스 산업과 관광산업 연계성 증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Tag

안승민 기자  sanora04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승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가평군
가평군 "25년 만에 상·조종면 군사시설보호구역 해제"
개혁신당, 남양주을 안만규 예비후보 “구리·남양주 톨게이트 무료화 추진”...1호 공약 발표
개혁신당, 남양주을 안만규 예비후보 “구리·남양주 톨게이트 무료화 추진”...1호 공약 발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