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 탐방
가평군, 자라섬 꽃 축제... 33만여명 축제장 방문 "지역경제에 불 지펴"자라섬 꽃축제 봄 12만55명, 가을 두 배 많은 20만9949명 등 총 33만여명이 축제장 방문 집계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3.12.16 00:02
  • 댓글 0

가평군 자라섬에서 열린 2023년 봄·가을꽃 페스타(이하 자라섬 꽃축제)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가평군은 "지역주민들과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힐링 공간을 제공하고 소득 증대를 위해 금년도 봄, 가을 약 2달간 자라섬 꽃 축제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특히 자라섬 꽃축제는 봄에는 12만55명, 가을에는 두 배 많은 20만9949명 등 총 33만4명이 자라섬 꽃 축제장을 찾은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2020년 꽃 정원 개방행사 이래 가평 전체인구의 5배 많은 30만 명을 훌쩍 돌파하는 대기록이다.

◆ 자라섬 꽃축제, 방문객증가→매출 증대

방문객 증가는 매출 증대에도 크게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봄에는 7억538만6000원(입장료 4억952만7000원 + 입점 판매 수입 2억9585만9000원)을 가을에는 11억3363만6000원(입장료 6억2841만1000원 + 입점 판매 수입 5억522만5000원)의 직접 경제효과를 가져왔다.

간접적으로는 약 224억400만 원(봄 86억400만원, 가을 138억)으로 추산되고 약 318명(봄 120명, 가을 198명)이 고용효과를 이룬 것으로 예상된다고 군은 전했다.

간접경제효과 산출 출처로는 한국은행 지역산업 연관표 지표를 근거로 생산유발효과, 소득 유발효과, 부가가치유발효과, 취업계수 등을 기초로 산정 판단했다.

이처럼 관광객이 증가하며 입장료 및 전기차 이용 수입, 농특산물 판매 수입이 크게 늘어 지역경제에 활력을 지피고 관광 가평 이미지와 북한강 대표 관광지 자라섬 브랜드 향상에 이바지했다는 평가다.

◆ 가평군, 성공적인 자라섬 꽃축제...다양한 방안 마련

가평군은 금년도 성공적인 자라섬 꽃축제를 위해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왔다.

약 8만여㎡의 자라섬 남도 꽃 정원에 꽃양귀비, 수레국화, 비올라, 페츄니아, 청유채, 백일홍, 구절초, 핑크뮬리, 팜파스그라스, 메리골드, 하늘바라기 등을 가꿨다.

또 반려견과 동반 입장하는 관람객들을 위해 애견파크 및 친 반려동물 관광지를 조성하고 체험 마을 및 지역장인들이 참여하는 체험, 전시프로그램 운영과 관광해설사가 들려주는 자라섬 꽃 축제 힐링 도보 투어를 통해 관람객들의 수요를 만족시켰다.

이와 함께 라이브·지역밴드·버스킹(길거리) 공연 등을 통해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하고 수직 녹화 정원, 꽃 그네, 국화 작품 등 다양한 포토 존 조성, 주말 및 공휴일 임시 주차장 운영과 쉼터(휴게시설)를 추가 설치하는 등 관람객 편의 증진했다.

특히 자라섬 꽃축제 유료 입장객이 입장권을 소지하고 주요 관광지·식당·숙박시설 방문 시, 이용료 및 입장료 할인행사를 진행하는 등 큰 호응을 얻는 등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박재홍 관광과장은 "매년 봄․가을 개최되는 자라섬 꽃 축제는 변화와 발전을 거듭하며 올해 경기 관광 축제로 처음 선정되고 2023~2024년 한국 관광 100선에도 이름을 올리는 등 국내를 넘어 세계인의 명소로 거듭나고 있다."고 힘주어 강조했다. 

김동환 기자  newsi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가평군
가평군 "25년 만에 상·조종면 군사시설보호구역 해제"
개혁신당, 남양주을 안만규 예비후보 “구리·남양주 톨게이트 무료화 추진”...1호 공약 발표
개혁신당, 남양주을 안만규 예비후보 “구리·남양주 톨게이트 무료화 추진”...1호 공약 발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