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행정
주광덕 남양주시장, 휴가 긴급 복귀...태풍 카눈 대비 긴급 종합 안전점검 주재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3.08.11 09:54
  • 댓글 0
'상상더이상 남양주'를 표방하고 있는 주광덕 시장(중앙)이 휴가중에도 태풍을 대비한 안전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주광덕 남양주시장이 휴가중에도 긴급복회에 2회에 걸친 태풍 카눈 대비 긴급 안전점검회의를 개최한 것으로알려졌다,

특히 주 시장은 집무실로 자리를 옮겨 이석범 부시장 등 간부 공무원들과 함께 샌드위치로 점심을 해결하면서 추가 조치사항을 논의한 것으로 확인됐다. 

11일 남양주시는 "주광덕 시장은 지난 10일 오전 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제6호 태풍 ‘카눈’을 대비한 주요 준비 태세를 점검하는 긴급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휴가에서 긴급히 복귀한 주광덕 시장은 먼저 재난안전상황실에서 기획조정실장, 시민안전관, 관계 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분야별 태풍 대응 상황을 종합적으로 점검했다.

주 시장은 관계 공무원들에게 ▶산사태·토사 유출 위험 지역에 대한 선제적 통제  ▶하천 산책로 등 출입 통제 철저  ▶읍면동 상황 신속 공유 및 수해 취약지 수시 예찰  ▶지하차도 사전 통제 및 상황 발생 시 우회로 안내 철저  ▶ 피해 발생 시 장비 신속 투입  ▶현장 작업 시 공무원 등 관계자 안전 확보 철저 등을 주문했다.

주광덕 시장은 “태풍의 영향에서 완전히 벗어날 때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말 라”고 당부하면서 “시민의 소중한 인명·재산 피해 제로화를 위해 인력과 장비 투입 등 가용 자원을 총동원해 대응할 것”을 강조했다. 

지난 8일 태풍대비 안전점검회의

한편 남양주시는 지난 10일 새벽 6시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신속히 가동했다.

태풍주의보가 발효된 9시부터는 선제적 대응을 위해 비상근무 최고 단계인 3단계 대응을 발령했고, 공무원 880명을 읍면동에 전진 배치했다.

시는 이와함께 하천변 산책로 284개소와 교량 14개소의 사전 통제, 지하차도 12개소의 배수시설 점검 등도 마쳤다.

특히 저지대 침수에 대비해 침수 이력이 있으나 방지 시설이 없는 공동주택 지하 주차장 2개소와 반지하주택 36가구에 차수판 등을 설치했다.

남양주시는 시민들에게 재난안전문자 및 방송 등을 통해 수시로 전파하는 상황과 행동 요령을 주의 깊게 확인해 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태풍은 오후 9시경 남양주를 지나 갔으며 11일 새벽 2시경 북한으로 이동했다. 

김동환 기자  newsi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최민희 더불어민주당 국민소통위원장,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공식 선언
최민희 더불어민주당 국민소통위원장,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공식 선언
가평군, 무인경비시스템 유지 보수관리 용역...
가평군, 무인경비시스템 유지 보수관리 용역..."A업체 10년간 170여곳 수의계약 특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