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한강25時
국민의힘 백현종 경기도의원, "강한 구리시 만들겠다"선관위 예비후보 등록, '재선 도전'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2.04.05 12:27
  • 댓글 0
'강한 구리시를 만들겠다'고 천명한 오는 6.1지방선거 경기도의원 재선에 도전장을 낸 백현종 의원. 경기도의회에서 질문하는 모습 

백현종 경기도의원 (국민의힘 / 구리시 제1선거구 / 갈매, 동구, 인창, 교문1동)이 4일 구리시 선거관리위원회에 경기도의원 예비후보로 등록하고 "강한 구리시를 만들겠다"며 "일자리 강한 구리시, 교통이 강한 구리시"를 천명하며 출사표를 던졌다.  

5일 백현종 의원은 출마의 변을 통해 "경기도의원 재선에 도전하면서 첫 번째로 내건 목표는 ‘강한 구리시’입니다. 강한 구리시는 크게 두 가지로 요약할 수 있습니다. 우리 구리시를 ‘일자리에 강한 구리시’, ‘교통이 강한 구리시’로 만들겠다는 백현종의 약속입니다."라고 밝혔다. 

백 의원은 지난 보궐선거에서의 '약속'을 강조했다.  "지난해 4월 실시된 4.7 보궐선거에서 구리시민의 적극적 지지에 힘입어 경기도의원으로 당선됐다."며 "1년 전 경기도의원에 출마하면서 '광역의원 자리를 정치적 징검다리로 삼지 않고, 오직 경기도의원으로서 시민을 위해 봉사하고 헌신하겠다.'고 약속했고 오늘은 그 약속을 지키는 날"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백 의원은 "1년이라는 짧은 기간이었지만 누구보다 열심히 뛰었다고 자부합니다. 10여 차례의 경기도정 관련 기자회견과 본회의장에서 세 번의 5분 자유발언, 도정 질의와 정책토론회를 개최했습니다. 테크노밸리 사업 부활을 위한 활동과 GTX-B노선의 갈매역 정차는 물론 다양한 구리시 현안 발언을 통해, 경기도 차원에서도 구리시 문제에 적극 관심을 두는 계기를 만들었다."고 전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우측)를 향해 "화천대유 누구 껍니까?"라는 피켓을 들고 진실규명을 위해 주먹을 불끈쥐고 있는 백현종 의원(좌측) 

특히 백현종 의원은 성남시 대장동 사건을 조사하고 수면 위로 끌어 올린 주역이기도 하다. 도의회에서 ‘화천대유 누구 껍니까?’라는 피켓을 처음으로 들고 진실규명에 앞장서기도 했다. 

백 의원은 "윤석열 정부와 함께할 수 있는 강력한 경기도지사와 구리시장을 만들기 위해 힘을 보태겠다."며 "테크노밸리 사업 부활을 통해 충분한 일자리를 만들고, GTX-B노선의 갈매역 정차와 GTX-E노선이 연결되는 교통이 강한 구리시를 만들겠습니다. 이를 위해 경기도는 물론 정부가 직접 나서도록 모든 것을 걸겠습니다. 일자리 창출은 광역교통망과 연계가 되어야 합니다. 서울에서 구리시로 ‘역 출근’하는 새로운 구리시를 만들어 내겠다."고 밝혔다. 

백현종 경기도의원은 "20년 정체된 구리시를 ‘확’ 바꾸기 위해서는 수많은 밑그림과 마스터플랜이 필요합니다. 그래서 출마자들의 공약은 매우 중요하다"며 "구리시 백 년을 만들어 가는 공약을 곧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백현종 의원은 4월 중으로 백경현 전 시장(현 구리시장 예비후보)과 함께 강한 구리시를 만들기 위한 세부 공약 발표식을 공개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이혜승 남양주시의원 후보 '북한노래 캠페인송, 이색 화제'.
이혜승 남양주시의원 후보 '북한노래 캠페인송, 이색 화제'.
주광덕 남양주시장 후보 '여,야 망라한 통합선거대책위원회 출범'...
주광덕 남양주시장 후보 '여,야 망라한 통합선거대책위원회 출범'..."세계굴지의 반도체 대기업 유치" 밝혀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