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기초
더불어민주당 6.1 지방선거 구리시장 단일후보 "박석윤 의원으로 합의 추대"‘권봉수 전 의원과 신동화 전 의원...각각 구리시의원 선거출마, 원팀의 의무와 책임을 다하기로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2.04.04 09:36
  • 댓글 0
지난 3일 권봉수(전 구리시의원) 박석윤(현 구리시의회 운영위원장) 신동화(전 구리시의원)은 박석윤 후보로의 합의추대하고 원팀의 의뭉화 책임을 다하기로 합의했다.

박석윤(현 구리시의회 운영위원장), 권봉수(전 구리시의원), 신동화(전 구리시의원)은 다가오는 6⋅1지방선거 구리시장 단일후보에 대한 입장문 발표를 통해 풍부한 경륜과 탁월한 의정활동을 통해 소통의 리더십을 보여준 박석윤 의원을 세 사람의 단일후보로 합의했다고 전격 발표했다. 

4일 권봉수 전 의원과 신동화 전 의원은 “박석윤 의원은 세 사람중 다선의원으로서 지난 12년간의 의정활동 기간동안 행정사무감사와 시정질문 등을 통해 탁월한 의정활동 능력을 인정받았으며, 특히 지난 4년간 구리시의회 의장과 운영위원장을 역임하면서 시의 주요 현안 및 해결방안에 대해 누구보다도 정확하게 진단하고 있는 필승의 후보”라며 추대의 이유를 밝혔다.

이들 3인은 지난 3월 26일 단일후보를 결정을 발표한 후 9일만에 합의추대를 이끌어냈다. 

특히 이들은 산적한 주요 현안에 대한 해결방안과 미래 비전 및 주요 정책에 대해 적극 협의 및 공유할 것이며, 당원과 시민께 투명하게 공개하기로 합의했다. 

또한, 이들은 당내 경선과 본선 승리 및 구리시의회의 다수당 유지를 위해 시장 후보뿐만 아니라, 실력과 능력이 검증된 시의원 후보의 출마가 절실하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에 따라 권봉수 전 의원과 신동화 전 의원이 각각 구리시의원선거에 출마해 원팀의 의무와 책임을 다하기로 합의했다. 

이들은 "견제와 균형을 바탕으로 성숙한 지방자치 실현과 시민 중심의 올바른 행정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며, 당원과 시민들의 지지와 성원을 호소드린다"고 밝혔다.

박석윤 단일화 후보는 "코로나19 위기극복과 경제활성화, 각종 도시개발사업, 별내선 조기 개통과 6호선 구리연장 및 GTX-B노선 갈매역 정차 등 교통문제 해결,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문제, 교육 및 보육여건 개선, 문화예술 및 생활체육 활성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시민 여러분께서 만족할 만한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은 4월 4일까지 공천접수를 마감했다. 이에 구리시는 현 안승남 구리시장, 김형수 구리시의회의장, 박석윤 의원 3인이 시장후보로 공천을 마쳤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최민희 더불어민주당 국민소통위원장,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공식 선언
최민희 더불어민주당 국민소통위원장,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공식 선언
가평군, 무인경비시스템 유지 보수관리 용역...
가평군, 무인경비시스템 유지 보수관리 용역..."A업체 10년간 170여곳 수의계약 특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