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행정
남양주시, 코로나19 감염사례 분석 결과 '이례적 공개'선행확진자 접촉에 따른 감염비율 높아...주요 접촉경로는‘가정․지인 모임’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0.12.23 11:47
  • 댓글 0
분석기간 : 11. 22. ~ 12. 19.(4주간) · 대상인원 : 277명(양성 판정)

남양주시가 11월 22일부터 12월 19일 기간 동안 발생한 코로나19 감염사례 분석결과를 공개했다.

23일 남양주시는 분석결과를 공개하며 "선행확진자 접촉에 따른 감염비율이 높게 나타나고  주요 접촉경로는 가정․지인 모임’으로 확인됐다"며 "부모의 안전이 아이의 안전"이라며 철저한 준수를 당부했다.

시가 분석한 과에 따르면 주요 감염경로는 선행확진자 접촉에 따른 감염(65%)이 가장 높았다. 양원(시설) 감염(13%)이 뒤를 이었다.

또한, 선행확진자 접촉 경로 유형을 분석한 결과 가정 내 전파(54%)와 가족․지인 간 모임에서의 감염(26%)이 주요 원인으로 확인됐다.

특히, 어린이와 고령자가 있는 가정 내 감염과 무증상 감염자를 통한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으며, 요양시설 내 집단감염과 야외 운동모임을 통한 확진 사례 등도 일부 보고됐다.

이에 시는 부모의 감염으로 자녀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서는 ‘연말연시 회식․송년회․가족 및 친구 모임 등 모든 종류의 모임 하지 않기’, ‘기본 방역수칙 철저히 지키기’ 등 감염 예방을 위한 남양주시 중점 행동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또한, 겨울철 밀폐된 공간에서의 감염 위험을 피하려면 집과 사업장의 주기적 실내 환기 실시, 마스크 착용, 음식 덜어 먹기를 실천하고, 증상이 있으면 즉시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남양주시 코로나19대응전담TF팀은 "증상 여부와 관계없이 검사받기를 희망하는 시민을 대상으로 기존 운영 중인 선별진료소 외에 임시선별검사소 4곳을 추가로 운영하고 있다"며 "숨어있는 무증상자나 경증감염자로 인한 감염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구리시, 설 연휴 ‘구리시립묘지 전면 폐쇄’...26일 행정명령 공고
구리시, 설 연휴 ‘구리시립묘지 전면 폐쇄’...26일 행정명령 공고
안승남 구리시장, 시민 건의사항 ‘꼼꼼하게 업무 챙겨’
안승남 구리시장, 시민 건의사항 ‘꼼꼼하게 업무 챙겨’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