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
도내 유망 기업 8곳 ‘2019 말련 국제가구전시회’서 314만 달러의 수출계약 '쾌거'
  • 안승민 기자
  • 승인 2019.03.12 18:42
  • 댓글 0

경기도 유망 가구기업 8개사가 말레이시아 등 아세안 시장에서 총 289건 459만 달러의 수출상담 실적과 69건 314만 달러의 수출계약을 달성했다.

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8일부터 11일까지 쿠알라룸푸르 푸트라 월드 트레이드센터에서 열린 ‘2019 말레이시아 국제가구전시회(MIFF 2019)’에서 경기도관은 운영해 이 같은 성과를 얻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아세안지역 최대 규모의 가구·인테리어 분야 전시회로, 세계 10대 가구 전시회이다. 총 14개국 600개사가 참가해 사무용가구 및 침대, 주방가구 등 다양한 제품들을 출품했다. 국내기업은 8개사가 참여해 경기도관을 구성했고, 부스임차료 및 기본장치비 등이 50% 이내로 지원됐다.

사무용 의자 전문제조기업 체어마이스터는 오세아니아 지역에서 활동 중인 사무용 가구 유통사인 B사와 10만 달러 규모의 계약을 체결 했다. 중동지역의 대형가구 기업 C사와도 15만 달러 규모의 추가 계약을 진행했다.

또 이탈리아 가구 전문잡지 D사에서는 체어마이스터의 신제품에 큰 관심을 보이며, 해당제품을 D사의 잡지에 게재하기 위해 제품 사진·영상·가격 등을 요청하는 등 의미 있는 성과가 있었다.

도 관계자는 "말레이시아는 가구제조를 역점 사업으로 육성중인 해상무역 중심 국가다. 이번 전시회 계약 성과는 말레이시아 뿐 아니라 아세안 지역으로의 시장 확대의 큰 발판"이라며 "앞으로도 국내 가구산업이 세계시장에 우뚝 서도록 체계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안승민 기자  sanora04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농협중앙회 남양주시지부, 2019년 농업인 행복버스 사업 실시
농협중앙회 남양주시지부, 2019년 농업인 행복버스 사업 실시
남양주아트센터
남양주아트센터 "정약용의 가계와 하피첩이야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