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특집기획 한강살리기 프로젝트
한강유역환경청, 개 사육장 관리실태 점검오염물질 배출 업체 9곳 적발
  • 한강투데이
  • 승인 2017.11.21 20:28
  • 댓글 0

한강유역환경청은 최근 한강 수계에 있는 개 사육 사업장을 점검해 환경오염물질 배출 위반업소 9곳을 적발했다. 

환경청에 따르면 위반 사업장 중 1곳은 임의로 방류배관을 설치해 운영하다 적발됐다. 8곳은 개 분뇨를 처리시설에 보관하지 않고 사육장 주변으로 유출한 혐의등이다. 

이들 사업장은 대부분 영세한 사업장으로 그동안 관리감독이 소홀했다.

환경청은 1곳을 고발하고 8곳은 해당 지자체에 개선명령 등 행정처분을 요청했다.

여주에 있는 한 개 사육시설은 개를 키우면서 나온 분뇨를 신고한 처리시설에 저장하지 않고 방류배관을 갖춘 임의 시설에 보관해오다 적발됐다.

포천의 한 개 사육시설은 분뇨를 비 가림 시설이 설치된 퇴비화 시설에서 톱밥,왕겨 등과 섞어 퇴비로 만들어 배출해야 하는데도 농장부지 야외에 10t가량을 쌓아놓았다가 단속에 걸렸다.

이천의 한 농장은 가축분뇨를 사육장 주변으로 유출했으며 음식물쓰레기를 분쇄해 가열해야 하나 가동하지 않은채 사용하다 적발됐다.

한편 환경청은 지난달 24일부터 이달 2일까지 한강 수계 주변 개 사육장 69곳을 대상으로 분뇨 배출 실태 등을 특별점검했다.
 

한강투데이  webmaster@hangangnews.tv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강투데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최민희 더불어민주당 국민소통위원장,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공식 선언
최민희 더불어민주당 국민소통위원장,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공식 선언
가평군, 무인경비시스템 유지 보수관리 용역...
가평군, 무인경비시스템 유지 보수관리 용역..."A업체 10년간 170여곳 수의계약 특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