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행정
구리농수산물공사, 도매시장 내 물류기기 반사지 표지판 전면 교체…규격화된 표지판 494개 제작총 494개 제작·부착으로 안전사고 예방에 기여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4.04.25 23:12
  • 댓글 0

구리농수산물공사는  도매시장 내 주·야간작업 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지게차 및 전동차 등 물류기기에 반사지 표지판을 전면 교체하는 작업을 완료했다

25일 공사는 "기존 도매시장 내에서 운영하는 지게차 등 물류기기의 반사지 표지판은 기기에 따라 크기가 틀리고 노후화됨은 물론 상호도 각기 다르게 표시되어 있어 표시에 혼란을 초래하고 있다"며 "부착위치도 통일되지 않아 안전사고 위험 등 많은 문제점이 지적되어 왔다."고 밝혔다.

공사는 이를 위해 직접 규격화된 표지판 494개를 제작했다. 제작된 규격화된 표지판은 도매시장법인 및 중도매인 등 유통인에게 배포, 사고발생 시 운행자 소속 파악은 물론 관리를 쉽게 할 수 있도록 했다.

이번에 배포한 표지판은 상호명, 연락처, 관리번호 등을 함께 인쇄하여 해당 기기 사용자를 쉽게 식별할 수 있도록 했다.

표지판 위치를 통일시켜 물류 장비 후방에 오도록 부착하여 이동차량의 가시성을 높이고 안전사고를 예방하는데 크게 기여할 수 있다.

구리농수산물공사 한성희 유통진흥팀장은 “주로 야간에 운영되는 도매시장의 특성을 감안하여 고객이 안심하고 도매시장을 찾을 수 있도록 안전 도매시장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구리농수산물공사는 지게차 및 전동차를 취급하는 유통인을 대상으로 물류기기 안전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지도·단속도 병행할 계획이다.

김동환 기자  newsi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신동화 구리시의원 “특정업체 일감 몰아주기... 수의계약 부당운영 의혹” 제기
신동화 구리시의원 “특정업체 일감 몰아주기... 수의계약 부당운영 의혹” 제기
구리시의회 김한슬 의원, “예산 적은 구리시, 효율로 승부”…행감 1일차 지적
구리시의회 김한슬 의원, “예산 적은 구리시, 효율로 승부”…행감 1일차 지적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