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전시
구리시 "2023 구리 유채꽃 한강예술제, 사람꽃 만발"
  • 이채윤 기자
  • 승인 2023.05.18 10:07
  • 댓글 0

구리시는 ‘다시 돌아온 구리 봄날, 한강을 물들이다’라는 슬로건으로 4년 만에 부활한 ‘2023 구리 유채꽃 한강예술제’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18일 구리시는 "지난 5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진행된 이번 축제에서 봄꽃 나들이에 목말라하던 27만여 명의 시민과 나들이객이 구리한강시민공원을 방문해 즐거움을 만끽했다"고 밝혔다. 

     4년만에 다시 유채꽃으로 물들인 한강에 시민들, 나들이객 몰려
 다양한 공연과 지역먹거리, 체험존으로 즐거움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특히 5월 따스한 햇살이 내리쬐는 화창한 하늘 아래 시원한 한강변에 조성된 61,000㎡ 규모의 유채꽃 단지에서는 노란 꽃잎을 배경으로 가족과 연인들이 사진을 찍으며 추억 만들기에 여념 없었다.

또한 방문객들은 구리무용제, 국악제 등의 공연과 지역경제관, 시정홍보관, 소방서이동안전체험, 유료체험ZONE, 먹거리ZONE, 치매예방 걷기대회 등을 관람하고 참여함으로써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시민들은 가족힐링캠핑장에서 텐트를 치고 푸르른 하늘과 시원한 강바람, 만개한 유채꽃 단지 등 봄철의 아름다움과 한강의 자연 속에서 여유로움을 만끽하며 힐링의 시간을 가졌다. 

첫날 전야제에서는 K타이거즈 태권도 시범단이, 13일 개막식에는 소찬휘, 군조 등이 출연했고, 14일 경인방송이 진행하는 라디오공개방송에는 나태주, 박상철, 케이시 등 인기 연예인들이 출연해 흥겨운 무대가 이어졌다.

특히 축제 마지막 날, 백경현 시장의 폐회 선언과 함께 5분간의 화려한 불꽃놀이로 마지막 대미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다시 부활한 유채꽃 축제에 많은 관람객이 참여해 축제를 즐기는 것을 보면서 큰 보람을 느꼈고, 큰 사고없이 마무리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축제 기간동안 다소 불편을 감수해 주신 시민 여러분과 헌신적으로 애써주신 자원봉사자들과 공직자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고 전했다. 

이어, 백 시장은 “올해 가을에 열리는 코스모스 축제도 최선을 다해 준비해 구리시를 알리고 시민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채윤 기자  prostar1004@naver.com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채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가평군, 무인경비시스템 유지 보수관리 용역...
가평군, 무인경비시스템 유지 보수관리 용역..."A업체 10년간 170여곳 수의계약 특혜(?)"
이성재 구리시 전 경제재정국장,
이성재 구리시 전 경제재정국장, "퇴직공무원 이야기 그림책 출간" 화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