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 인터뷰
[인터뷰] 최정용 가평군의회 의장 "주민우선, 현장중심의 행정...작은소리 하나하나에 귀 기울여야"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2.10.30 11:36
  • 댓글 0
최정용 가평군의회 의장 

최정용 가평군의회 의장. 

그는 "무엇보다 필요한 것이 주민 우선! 현장 중심! 의 행정"이라며 "현장에서 답을 얻을 수 있듯이 군민들의 작은 소리 하나하나에 귀 기울여 섬김 의정을 펼쳐야 한다"고 현장행정의 중요성을 언급했다. 

특히 최 의장의 이같은 언급은 제310회 임시회 6차 본회의 임시회 폐회사를 통해 더욱 강조됐다.  

가평군의회는 지난 28일 6차 본회의를 통해 지난 10월 17일부터 12일간의 일정으로 운영한 제310회 임시회를 마무리했다. 

특히 의회는 ▷조례안 및 동의안 21건▷2022년도 하반기 주요사업장 현지 확인 보고의 건 의결 ▷2023년도 군정 주요업무계획 청취등을 진행했다. 

최 의장을 만나 가평군의회의 활동과 가평군 집행부에 의견등을 살펴본다.   

▶가평군민을 위한 화장장 언급과 관련, 장례문화를 위한 실질적인 혜택과 문제점을 든다면  

지난 7월 13일「가평군 화장장려금 지급 조례」일부 개정을 통해내년 1월 1일부터 예산의 범위에서 1구당 70만원의 화장 장려금을 지원할 예정입니다. 그러나, 현재 화장장을 이용할 수 있는 시설이 가평군 관내에는 없는 실정이며, 인근 춘천시에 화장시설과 공원묘지가 같이 있는 춘천안식원이 있으나, 적기에 시설 예약을 하지 못해 서울시립승화원(벽제 화장장), 인제장묘센터, 속초승화원 등 거리가 먼 타 지역의 화장 시설을 많은 군민들이 이용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가평군민들의 장묘문화 복지개선과 개정된 조례의 실질적인 군민 혜택을 높이기 위해서 조속한 시일 내에 춘천시와 화장시설 공동이용 협약을 적극 추진해 주길 강력히 권고합니다. 

▶제310회 임시회 활동의 성과는 

이번 6차 본회의를 통해 ▲「가평군의회 의결사항 등에 관한 조례안」등 의원발의 조례안 6건과 가평군수가 제출한 「가평군 고향사랑기부금 모금 및 운용 조례안」등 조례안 6건,「가평군 가평청소년문화의 집 민간위탁 동의안」등 동의안 9건에 대하여 심사하고 모두 원안가결했습니다. 

▶ 주요사업장 17개의 현장 확인 결과는  

가평군의회는 지난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주요사업장 17개소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2년도 하반기 주요사업장 현지 확인을 실시했으며, 현장 확인을 통해 사업 추진의 문제점, 애로사항 등을 파악했습니다. 특히 읍․면별 주민들의 불편사항 해소와 지역주민 등 수요자의 입장에서 크고 작은 문제점들에 대해 개선 방향 등 향후 주요사업 추진방향에 대해 가평군의회 의견을 제시했습니다.  

▶ 집행부인 가평군에 대한 당부가 있다면 

군민들의 다양한 의견과 애로사항 및 사업에 대한 권고사항 등을 내년도 군정업무 추진 시 반드시 반영해 주길 바랍니다. 특히 장기간 지속되어 온 코로나-19와 최근 부동산 시장 악화로 인한 경기침체 등 여러 악재로 고통을 겪고 있는 군민의 삶의 질이 오늘보다 더 나은 내일이 될 수 있도록 집행부에서는 부서별 소관 업무를 계획한대로 꼼꼼히 살펴 잘 추진하길 바랍니다.  

▶ 가평군민들에게 한말씀  

집행부와의 협치와 건전한 견제를 통해 원만한 군정 추진을 위한 동반자적 역할을 수행하고, 군민 여러분의 작은 목소리에도 귀 기울이며 군민을 대표하는 대의기관으로서의 책무를 다하겠습니다. 환절기를 맞아 밤낮의 기온차가 매우 심합니다. 군민여러분께서는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라며, 애정 어린 관심에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를 드리고, 변함없는 성원과 지지를 부탁드립니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구리시의회, 2월 1차 정례브리핑
구리시의회, 2월 1차 정례브리핑 "시민 편익시설 변경...사전 설명, 시민 홍보" 지적
권봉수 구리시의회의장
권봉수 구리시의회의장 "'대장동 사건 관련 구리시 수백억...의혹'"보도...'구리시측 해명들어'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