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 NEWS & ISSUE
남양주시 장애인체육회 "주광덕 후보, 공식 지지선언 한 적 없다."...최 후보 '악의적 네거티브' 입장 밝혀주광덕 지지선언, 송귀만 남양주시 장에인체육회 수석부회장의 개인 의사일 뿐, ㅠ명예훼손등 법적 조치...강경 대응 예고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2.05.27 15:47
  • 댓글 0
조광한 시장이 당연직 회장을 있는 남양주시 장애인체육회 홈페이지. 최민희 캠프의 '공무원중립의무 위반 의혹제기'로 논란이 일고 있다.

최근 최민희 캠프가 지적한 '남양주시 11개 단체, 주광덕 시장 후보 지지선언'과 관련 논란을 빚고 있는 가운데, 남양주시 장애인체육회가 '조광한 시장 공무원중립의무 위반 의혹제기'와 함께 '조광한 시장에게 공개질의'에 대해 공식 입장을 밝혔다.  

27일 남양주시 장애인체육회는 "최근 최민희 캠프가 밝힌  '조광한 시장 공무원중립의무 위반 의혹제기'에 대해 "주광덕 후보  공식 지지선언을 한 적 없다"며 이는 장애인체육회 송귀만 수석부회장의 개인의사 일 뿐"이라고 잘라 말했다. 

최민희 캠프에 따르면 주광덕 후보 측 '남양주시 11개 단체, 주광덕 시장 후보 지지선언'이라는 보도자료를 배포했으며, 그 중의 하나인 ‘남양주시 장애인체육회’가 포함되어 있고 시장이 당연직 회장인데 송귀만 수석부회장이 대표로 적시되어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남양주시 장애인체육회’는 입장문을 내고 "공식적으로 주광덕후보 지지 선언을 한 적이 없으며, 주광덕 후보와 친분이 있는 '송귀만 수석부회장의  개인적인 응원 의사'였을 뿐"이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이와 관련, 송귀만 남양주시 장애인체육회수석부회장은 "사적 모임 중 담소 과정에서 나온 발언을 남양주 장애인체육회의 공식 입장인 것처럼 부풀려 호도하고 있다"며 "조광한 남양주시장의 이름을 거론하여 공직자가 선거위반을 거론한 것 자체가 악의적인 네거티브로 최민희 후보측이 지방선거 물타기를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특히 자신의 이름을 거론한 것과 관련, 향후 명예훼손 등의 법적 조치를 예고하는 등 강경 대응을 밝혀 파장이 예고하고 있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주광덕 남양주시장 당선인, 초·중·고 교육 현장 방문...'주요 현안 파악'
주광덕 남양주시장 당선인, 초·중·고 교육 현장 방문...'주요 현안 파악'
구리농수산물공사 ‘안전·보건경영 박차’...상반기 안전보건경영위원회 개최
구리농수산물공사 ‘안전·보건경영 박차’...상반기 안전보건경영위원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