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한강25時
양평군의회, 쓰레기 적체에 대한 신속한 대응촉구무왕위생 쓰레기매립시설 방문을 통해 애로사항 청취 및 집행부서의 실효적 해결방안 마련 강력 요구
  • 안승민 기자
  • 승인 2021.10.12 16:55
  • 댓글 0
왼쪽부터 이혜원의원 전진선의장 황선호의원

양평군의회가 쓰레기 적체문제로 빚어지고 있는 주민불편사항 해소를 위한 신속한 대응책 마련을 촉구하고 나섰다.

이는 성상검사를 통과하지 못한 쓰레기들이 지속적으로 마을 내 적체되고 있어 쓰레기 보관장소의 부족, 악취 등 주민 불편사항들이 더욱 증대되고 있기 때문이다.

12일 전진선 양평군의회 의장은 "최근 무왕위생 쓰레기매립시설 내 실시되고 있는 반입 쓰레기 성상검사와 관련, 성상검사 불합격 쓰레기 적체문제로 빚어지고 있는 주민불편사항 해소를 위한 신속한 대응책 마련을 촉구했다"고 입장을 밝혔다. 

지난 9월 27일부터 무왕위생 쓰레기매립시설(이하 ‘매립장’) 에서는 무분별한 미 분리배출 쓰레기 반입증가에 따라 성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그러나 하지만 현재 성상검사를 통과하지 못한 쓰레기들이 지속적인 적체와 쓰레기 보관장소의 부족, 악취 등 주민 불편사항이 가중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양평군의회 전진선 의장과 동료 의원들은 지난 9월 27일 매립장을 방문하여 현장근무자들과 면담을 실시했다. 또한 의원들은 매립장 운영에 대한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이후 지난 10월 6일에는 이정우 의원, 이혜원 의원, 윤순옥 의원과 함께 집행기관 담당 부서장으로부터 위 문제에 대한 추진사항을 청취, 주민불편이 더 이상 지속되지 않도록 신속한 대응책 마련을 요구했다. 

양평군의회 전진선 의장은 “근본적인 해결을 위해서는 인식 개선 등 주민, 공무원 모두의 실질적 노력이 필요하다"며 "집행부는 기존 쓰레기 분리수거 운영방식의 재검토와 실효적인 해결방안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안승민 기자  sanora04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승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남양주시자원봉사센터, 북부분소 개소...'북부지역 54,000명 봉사자와 소통'
남양주시자원봉사센터, 북부분소 개소...'북부지역 54,000명 봉사자와 소통'
구리시, 인창중앙공원 공영주차장 10월말 준공...'주택가 만성주차난 해소' 전망
구리시, 인창중앙공원 공영주차장 10월말 준공...'주택가 만성주차난 해소' 전망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