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 사람들
조광한 남양주시장과 새마을교통봉사대 "고질적 무단투기 지역 끝장"새마을교통봉사대 무단 투기 싹쓰리 현장 방문...생생한 현장 소통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1.05.24 15:31
  • 댓글 0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지난 23일 휴일에도 불구하고 새마을교통봉사대 무단 투기 싹쓰리 현장을 찾아 문제의 심각성을 확인하고 현장 의견을 청취했다.

진접읍 임송교 일대에서 진행된 이날 활동에는 새마을교통봉사대 30여 명이 참여해 아침 7시부터 2.5톤이 넘는 분량의 쓰레기를 수거했다.

그간 무단 투기가 심각한 지역을 위주로 환경 정화 활동을 실시해 온 새마을교통봉사대는 이번에는 임송교 아래 하천변 일대를 무단 투기 싹쓰리 현장으로 정하고, 두 달 동안 주말마다 환경 정화 활동에 나서고 있다.

조광한 시장은 “이른 아침부터 환경 정화 활동을 실시하는 새마을교통봉사대의 노력 덕분에 남양주 시민들이 더욱 쾌적한 환경에서 안전한 일상을 지낼 수 있게 됐다.”라며 “ESG의 핵심은 개인과 기업, 공공 모두의 사회 공헌에 대한 적극적인 참여인 만큼 앞으로도 깨끗한 환경을 위해 지속적인 활동을 펼쳐 주시길 바란다.”라고 노고를 격려했다.

이에 새마을교통봉사대남양주시지대 나용자 대장은 “남양주 곳곳을 다니며 환경 정화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시민들과 함께 깨끗한 남양주시를 만들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라며 생활 쓰레기 감량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한편, 새마을교통봉사대는 교통 캠페인과 함께 생활 쓰레기 감량과 무단 투기 제로를 목표로 지난 2월부터 매일같이 환경 정화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생활 쓰레기 감량을 위한 시민 붐업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농협 구리시지부, '2021 농업일자리 탐색교육' 교육생 모집
농협 구리시지부, '2021 농업일자리 탐색교육' 교육생 모집
구리시 장애인 단체
구리시 장애인 단체 "단체사무실 임시 이전 예산삭감에, 의회 항의 방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