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조광한 남양주시장, 축구클럽 사고 수습 위한 대책 논의“시 차원의 모든 노력 기울여 사고 수습에 최선 다할 것”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1.02.03 11:09
  • 댓글 0

2일 밤 경남 진주시에 도착한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남양주FC축구클럽 교통사고에 따른 본격적인 피해 수습에 나섰다. 

먼저 조광한 시장은 경상대학교병원을 방문해 응급수술을 마친 학생의 학부모를 만나 위로의 말을 전했다.

이어 조 시장은 의료진으로부터 수술경과에 대한 설명을 듣고 시민안전관에게 부상자에 대한 치료경과를 계속 지켜보도록 지시했다.

이후 조 시장은 산청군 소재 선비문화원으로 이동, 대기 중인 30여명의 학부모들을 만나 사고 수습과정과 행정지원 등에 대해 설명하고 대책을 논의했다.

조 시장은 “갑작스런 사고소식을 접하고 학부모님들이 많이 놀라셨으리라 생각된다”며 “사고 당사자의 빠른 회복과 가족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해 진주시청에 지속적인 지원을 협조 요청했다”라고 학부모들을 위로했다.

이어 “신속한 사태해결을 위해 현지에 대책본부를 꾸리고 시청에는 지원본부를 구성해 조기 사태수습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진주시는 사고발생 직후 조규일 시장을 비롯한 공직자들이 발 벗고 나서 사고를 당한 학생들의 의료기관 이송과 신속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등 사태 수습에 적극 협조하고 있다.

산청군 공직자들도 늦은 밤까지 학부모들이 숙소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행정지원에 아끼지 않고 있다.  

Tag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최민희 더불어민주당 국민소통위원장,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공식 선언
최민희 더불어민주당 국민소통위원장,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공식 선언
가평군, 무인경비시스템 유지 보수관리 용역...
가평군, 무인경비시스템 유지 보수관리 용역..."A업체 10년간 170여곳 수의계약 특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