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전시
영산양재홀, 15일 "유튜브, 온라인 공연" 업로드코로나 19로 답답한 시기, 집에서 떠나는 음악 산책 “Opera μ (오페라 뮤)”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1.01.15 10:17
  • 댓글 0
오페라 뮤 광고포스터

영산양재홀이 15일 유튜브 ‘영산양재홀’ 채널을 통해, 무료 온라인 공연 “Opera μ (오페라 뮤)”를 업로드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영산양재홀 기획시리즈의 3번째 온라인 공연이다. 코로나로 문화예술을 향유하는데 어려움이 생긴 지금, 보다 쉽게 관객들에게 다가가고자 무료 랜선 공연 형태로 진행 된다.

새로운 형태의 오페라 음악회 ‘Opera μ(오페라 뮤)’는 잠깐의 산책과 짧은 영화를 즐기는 듯한 달콤한 휴식과도 같은 공연이다. 입체적이고 다채로운 감동과 희망과 위로의 메시지를 전한다. 

본 공연은 작곡가 푸치니(Giacomo Puccini)의 오페라인 ‘라보엠’(La Boheme)에 수록된 여주인공의 서정적인 아리아 ‘Donde lieta usci’(고별의 노래), 이와 상반되는 유혹적인 분위기의 아리아 ‘Quando m‘en vo‘(무젯타의 왈츠), 작곡가 벨리니(Vincenzo Bellini)의 오페라 ’몽유병의 여인‘(La Sonnambula) 2막에 등장하며 광란의 아리아로도 불리며 벨리니 특유의 아름다운 멜로디와 화려한 소프라노의 기교가 돋보이는 ’Ah, Non Credea Mirarti’(아! 믿을 수 없어라), 작곡가 베르디(Giuseppe Verdi)의 진혼 미사곡 ‘Requiem‘ 중 테너의 격조 높은 아리아 ’Ingemisco‘(나는 탄식하나이다)로 구성도어 있다.  

영산양재홀 관계자는 "뜻하지 않은 코로나로 인해 모든 일상이 비대면으로 바뀌는 요즘, 영산양재홀의 3번째 기획연주 ‘Opera μ(오페라 뮤)’ 랜선 콘서트를 소개한다"며 "온라인으로 진행하는 이번 연주는 벨리니, 푸치니, 베르디 등 대중적인 오페라에 감각적인 영상을 더해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공연 'Opera  μ(오페라 뮤)'는 소프라노 조연경, 테너 이수빈, 피아노 서샛별과 함께 하며 더욱 풍부해진 연주, 마음을 담아 준비한 영산양재홀의 3번째 온라인 기획 공연이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최민희 더불어민주당 국민소통위원장,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공식 선언
최민희 더불어민주당 국민소통위원장,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공식 선언
가평군, 무인경비시스템 유지 보수관리 용역...
가평군, 무인경비시스템 유지 보수관리 용역..."A업체 10년간 170여곳 수의계약 특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