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행정
조광한 남양주시장, 휴일 코로나19 긴급 대책회의 개최19일, 임시 선별검사소 호평평내역 추가 설치 및 주말운영 확대키로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0.12.20 16:46
  • 댓글 0
19일 휴일임에도 조광한 시장이 코로나19 긴급 대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19일 보건소관계자들과 함께 코로나19 긴급 대책 회의를 열어 임시 선별검사소 운영 실태를 점검했다.

시는 임시 선별검사소 추가 설치 및 주말까지 확대 운영한다.

20일 남양주시는 "지난 16일부터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선제적 대응으로 검사를 원하는 시민은 증상 유무에 상관없이 무료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기존 권역별로 설치되어 있는 상시 선별진료소 외에 임시선별검사소 3개소를 추가로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코로나19 검사를 희망하는 인원이 증가함에 따라 장시간 대기, 검사인력 부족 등이 우려되어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열렸다.

조 시장은 휴일에도 코로나19 근무로 고생하는 보건소 직원들을 격려하고, 남미숙 남양주보건소장으로부터 임시 및 상시 선별진료소 운영현황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

조 시장은 “거의 1년여의 시간을 코로나 19로 고생하는 직원들에게 너무 고맙고 미안하다. 지속되는 피로누적에 건강관리도 신경 써 달라”고 당부했다 ㅣ

조광한 시장은 "무증상과 잠복 감염원을 찾아내어 감염확산을 줄이고자 지금 임시 선별검사소 3개소를 평일에 운영 중인데 검사 희망인원이 많아 추운 날씨에 대기시간이 길어지고 있다."며 "조금 힘들더라도 임시 선별검사소의 운영시간을 주말까지 확대, 시민들이 장시간 대기하지 않고 주말에도 편리하게 검사 받으실 수 있도록 하자”고 독려했다.

또한 “임시 선별 검사 수요가 많으니 유동인구가 많고 주위에 선별진료소가 없는 평내호평역에 임시 선별검사소를 추가로 설치하자. 또 향후 의료인력이 추가 되면 사태 추이를 봐서 몇 개소 추가 설치하는 방안을 검토하자”고 주문했다.

긴급 대책회의를 하고 있는 조광한 남양주시장

한편 회의에 참석한 행정기획실장에게는 임시 선별진료소 주말 운영 및 1개소 추가 운영에 따른 인력 보강 및 직원들의 애로사항에 대한 대책을 강구 하라고 지시했다.

시는 12월 21일부터 2021년 1월 3일까지 임시 선별검사소(남양주치매안심센터, 진건보건지소, 별내커뮤니티센터)를 평일 및 주말 09시~17시까지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기존 상시 선별진료소 3개소(남양주보건소, 남양주풍양보건소, 남양주동부보건센터)에서는 주말에도 09시~18시까지 검사를 받을 수 있다. 

또한 평내호평역에 설치 할 계획인 임시 선별검사소는 다음 주 중 설치 및 운영 준비를 완료하고 별도 안내 할 예정이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구리시, 설 연휴 ‘구리시립묘지 전면 폐쇄’...26일 행정명령 공고
구리시, 설 연휴 ‘구리시립묘지 전면 폐쇄’...26일 행정명령 공고
안승남 구리시장, 시민 건의사항 ‘꼼꼼하게 업무 챙겨’
안승남 구리시장, 시민 건의사항 ‘꼼꼼하게 업무 챙겨’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