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행정
가평군, 2국→3국(局)으로 행정기구 개편 확대
  • 안승민 기자
  • 승인 2020.11.18 17:07
  • 댓글 0

가평군은 현재 경제복지국 및 미래발전국 등 2국(局) 체제에서 ‘행정복지국’을 신설, 3국으로 확대하는 ‘행정기구 및 정원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을 심의 의결했다.  

17일 양평군은 "국 신설은 두 번째로, 지난 2018년 7월 개청이래 처음으로 2국 3과를 신설하는 등 역대 최대 규모의 행정기구 개편안을 마련한바 있다"고 밝혔다.

군은 최근 행정기구 및 정원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에 대한 입법예고 및 의견 수렴을 거쳐 조례규칙심의회에서 일부 수정의결 했다.

경제복지국 및 미래발전국 등 2국(局) 체제에서 ‘행정복지국’ 신설
다음 달 군의회 의결 거쳐 공포...기존 공무원 725명에서 768명으로 43명 증원

군은 "올해 행정기구 정비 및 정원조정으로 각종 행정수요 변화에 적극 대처하고, 국 신설 및 기준인건비 산정결과 반영 등 조직 재배치를 통해 조직 운영의 효율성을 제고할 방침이다."고 설명했다. 

본 조례안은 다음 달 군의회 의결을 거쳐 공포될 예정이다.

효율적인 업무추진을 위한 기구 조정안에는 현행 ▷경제복지국, ▷미래발전국 2국을, ▷경제산업국▷건설도시국으로 명칭을 변경하고 ▷행정복지국을 신설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또 기존 32개과에서 축산유통과를 신설, 33과로 1과를 늘리기로 했다. 외부조직은 기존 1의회 2직속(3과) 3사업소 1읍 5면으로 동일하다.

인력 재배치를 위한 정원 조정에는 기존 공무원을 725명에서 768명으로 43명 증원키로 했다.

새로이 개편 신설되는 행정복지국에는 자치행정과, 안전재난과, 회계과, 세정과, 민원지적과, 복지정책과, 행복돌봄과를 두기로 했다.

또 경제산업국에는 일자리경제과, 문화체육과, 관광과, 농업정책과, 축산유통과, 산림과를 두고 건설도시국에는 건설과, 환경과, 도시과, 교통과, 건축과, 허가민원과를 둬 업무의 신속성과 효율성을 기하기로 했다.

가평군 관계자는 “각종 지원사업 추진 효율을 높일 수 있도록 군청 직제를 개편해 희망과 행복이 있는 미래창조도시 가평을 만들어 나가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승민 기자  sanora04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승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농협중앙회 남양주시지부 ‘사회공헌 업무협약’ 체결
농협중앙회 남양주시지부 ‘사회공헌 업무협약’ 체결
농협중앙회 남양주시지부 ‘사회공헌 업무협약’ 체결
농협중앙회 남양주시지부 ‘사회공헌 업무협약’ 체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