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 노동
남양주시 희망콜, 장기요양 이동 지원 서비스 실시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0.05.07 10:09
  • 댓글 0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5월부터 거동이 불편한 장기요양 수급자 중 만65세 이상인 휠체어 이용자를 대상으로 이동(동행)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7일 밝혔다.

남양주시에 따르면 이동(동행)지원 서비스는 남양주시에서 기 운영 중인 교통약자 이동지원수단인 “희망콜”과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에서 장기요양 수급자를 대상으로 지원하는 요양보호사를 매칭 해 함께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5월부터 거동이 불편한 장기요양 수급자 중 만65세 이상인 휠체어 이용자 대상
관내 거주하는 장기요양 1~4등급 대상자 중 약 1,300명

혼자 힘으로 일상생활을 영위하기 어려운 장기요양 어르신은 병원, 치료 등의 목적으로 외출이 필요한 경우 이동(동행)지원 서비스를 통해 요양보호사와 함께 특별교통수단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서비스 대상자는 관내 거주하는 장기요양 1~4등급 대상자 중 만 65세 이상의 휠체어 이용자로 약 1,300명이다.

남양주시 사회서비스원 종합재가센터를 방문해 회원등록 후 이용하면 된다. 등록된 회원은 종합재가센터에 예약신청 후 남양주시 희망콜을 통해 이동(동행)지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오철수 교통도로국장은 “우리 시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이동(동행)지원 서비스를 추진함으로써 장기요양 어르신 가족의 돌봄 부담이 완화되고 어르신들의 이동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동(동행)지원 서비스는 남양주시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의 시범사업으로 5월 7일 상호 간 협약 체결 후 5월 중순부터 본격적으로 시행될 예정이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양평군, ‘노후 생활SOC 개선’ 3개 사업 추진 확정
양평군, ‘노후 생활SOC 개선’ 3개 사업 추진 확정
구리시의회, 관내 주요시설 9곳 현장확인
구리시의회, 관내 주요시설 9곳 현장확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