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중기 벤처
양평군, 생계형 체납자ㆍ영세기업ㆍ소상공인 적극 지원
  • 안승민 기자
  • 승인 2020.04.22 17:18
  • 댓글 0

양평군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생계형 체납자 및 영세기업·소상공인의 경제적 재기를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22일 양평군은 "세금을 징수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납부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는 것이 더 중요하기 때문이다"라고 설명했다.

먼저, 생계형 체납자의 경우 지방세 납부금 분납을 적극 안내하고, 소액 급여생활자의 직장급여 압류 및 한국신용정보원에 제공하는 신용정보등록에 대해 상반기까지 보류하며 도움이 필요한 경우 복지서비스 관련 부서로 안내하고 있다.

영세기업ㆍ소상공인에 대해서는 매출채권 압류 및 관허사업의 제한을 상반기까지 보류하고, 생계유지 목적의 체납차량에 대해서는 번호판 영치를 보류한다.

또한, 체납세금 분납으로 법령 기준을 충족한 경우 출국금지, 명단공개, 관허사업의 제한 등 행정제재 조치를 즉시 철회하고, 가택수색 등 체납자 주소지 방문을 전면 중단한다.

양평군 관계자는 “세무과에서는 체납처분 유예만이 아닌, 1천만원 이하 무담보 징수유예, 재산세 착한 임대인 감면 등 다양한 방안을 추진해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승민 기자  sanora04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승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양평군, ‘노후 생활SOC 개선’ 3개 사업 추진 확정
양평군, ‘노후 생활SOC 개선’ 3개 사업 추진 확정
구리시의회, 관내 주요시설 9곳 현장확인
구리시의회, 관내 주요시설 9곳 현장확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