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행정
남양주시, ‘드라이브 스루’에 이어 ‘워킹스루’까지...경기도 최초 운영최신 검사방식의 발빠른 도입, 환자의 대기시간 30분이상 단축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0.03.24 10:05
  • 댓글 0
남양주시가 경기도 최초로 워킹스루를 제2청사와 풍양보건소 2곳에 설치 운영하고 있다. 워킹스루는 환자의 대기간이 30분이상 단축된다. 

남양주시(시장 조광한)가 경기도 최초로 ‘워킹스루’를 운영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23일 시는 코로나19 검사를 안전하고 신속하게 하기 위해 제2청사와 풍양보건소 2곳에 워킹스루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검사를 위해 선별진료소를 직접 방문하는 시민들이 빠르고 안전하게 받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조치다. 

워킹스루는 1인용 음압실에서 인터폰으로 진료하고 진료자가 검사실 구멍으로 팔을 넣어 검체를 채취하는 방식으로 의사와 환자가 직접 접촉하지 않아 감염 위험이 극히 적다.

기존 선별진료소는 검체 채취 후 다시 밖으로 나와 소독하는 과정을 반복해야 한다.

그러나 워킹스루는 환자가 다녀간 부스를 1~2분에 내에 소독 및 환기 후 바로 다음 환자의 검진이 가능해 환자의 대기 시간이 30분 이상 단축된다.

정태식 남양주보건소장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서는 빠른 검사가 필요하기에 민간 병원에서 실시한 워킹스루를 도입했다.”고 밝히면서, “앞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운영은 주말을 제외한 월요일부터 금요일(09:00~18:00)까지다. 사전 예약 후 방문하면 된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구리남양주교육지원청, 생존수영 이론수업 교육자료 개발·보급
구리남양주교육지원청, 생존수영 이론수업 교육자료 개발·보급
가평군, 소형노면청소차 수해폐기물 청소 등 '제역할 톡톡'
가평군, 소형노면청소차 수해폐기물 청소 등 '제역할 톡톡'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