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행정
조광한 남양주시장, 남양주기독교총연합회에 집회 예배 자제 요청18일 시청 맑음이방에서 남양주기독교총연합회 임원진과 간담회 개최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0.03.19 13:48
  • 댓글 0
조광한 시장이 코로나19 남양주기독교총연합회 정귀석 총회장과 임원들을 초청해 집단감염 확산을 막기 위한 집회 예배 자제 등을 논의하고 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남양주기독교총연합회 정귀석 총회장에 집회 예배 자제를 요청했다.

조광한 시장은 18일 시청 맑음이방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 확산을 막기 위한 집회 예배 자제 등을 논의하기 위해 남양주기독교총연합회 정귀석 총회장과 임원들을 초청해 간담회를 실시했다.

조광한 시장은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고, 일부 지역 교회에서는 예배로 인한 집단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시민들이 교회 집회 예배 시 집단 감염 위험에 노출돼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조광한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위기를 극복하고, 시민의 불안과 염려를 한시라도 빨리 해소해 드리기 위해서는 교회 여러분의 적극적 협조가 무엇보다 필요하다”고 입장을 전했다.

정귀석 총회장은 "국가적 재난 수준의 코로나19로부터 성도 및 시민의 안전을 보호하는 것이 최우선이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남양주기독교총연합회도 이번 주에는 온라인이나 가정예배로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3월 초부터 권역별로 담당 부서를 지정하여 관내 교회를 대상으로 예배 모니터링과 현장점검을 통해 예배자제를 권고하고 있다.

특히 시는 부득이한 예배 시에는 마스크착용, 발열체크, 손소독제비치, 신도간 일정간격유지, 내·외부 방역 사항 체크 등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양평군, ‘노후 생활SOC 개선’ 3개 사업 추진 확정
양평군, ‘노후 생활SOC 개선’ 3개 사업 추진 확정
구리시의회, 관내 주요시설 9곳 현장확인
구리시의회, 관내 주요시설 9곳 현장확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