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양평소방서, 큰 피해없는 평온한 한가위…총출동 201건, 구급이 45% 차지
  • 김동환 기자
  • 승인 2019.09.16 10:49
  • 댓글 0

추석 연휴 4일간 총출동 건수...201건으로 하루 평균 50건
구조 구급활동 인원 70여명...농가 창고 화재 360만원 피해

양평 소방서(서장 조경현)는 추석 연휴 기간동안 특별한 사건사고 없는 평온한 명절이었다고 밝혔다.

16일 양평소방서는 “연휴기간인 11일부터 15일까지 화재예방순찰 및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 결과, 추석 연휴 4일간 총출동 건수는 201건으로 하루 평균 50건에 달했다”고 밝혔다.  

유형별로는 화재 9건, 구조 24건, 구급 90건, 벌집제거 78건으로, 특히 구급이 전체 건수의 45%를 차지한 것으로 분석됐다.

연휴 기간인 14일 농가 창고 화재로 360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있었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교통사고, 사고부상 등 구조 구급 활동으로 이송된 인원은 70명으로 대부분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양평소방서 관계자는 “올 추석은 대형사고 및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가 없는 비교적 안전한 명절을 보낸 것으로 분석된다”라며 “유비무환의 자세로 안전한 양평을 만들기 위해 언제나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양평군, ‘노후 생활SOC 개선’ 3개 사업 추진 확정
양평군, ‘노후 생활SOC 개선’ 3개 사업 추진 확정
구리시의회, 관내 주요시설 9곳 현장확인
구리시의회, 관내 주요시설 9곳 현장확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