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 노동
가평군,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나눔 캠페인"‘내년 1월말까지 범군민 모금운동 전개’
  • 김동환 기자
  • 승인 2018.11.28 16:35
  • 댓글 0
영산 조용기 자선재단 이재원 본부장(우측)이 김성기 군수(좌측)에게 백미 10kg500포(싯가 1000만원 상당)를 이웃돕기 성품으로 기탁했다.

가평군은 28일 가평읍사무소 광장에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갖고 본격적인 범군민 희망나눔 캠페인을 시작했다. 

이 온도탑은 복지사각지대 이웃들에게 도움의 손길을 전하는 온도계로 이웃돕기 모금사업 목표액의 1%인 235만원이 모일 때마다 1도씩 온도가 상승해 목표달성시 온도탑이 100도를 가리키게 된다.

의 올해 모금 목표액은 2억3500만원이다.

모금된 성금은 관내 어려운 노인, 한부모가정 등 저소득 소외계층을 위한 지원금으로 사용된다.

사랑의 온도탑은 높이 3m, 넓이 1.5m로 제작돼 내년 1월 말까지 2개월간 가평읍 읍내파출소 앞 삼거리 회전교차로 내에 설치 운영된다.

김성기 군수는 “온도탑이 1도씩 오를 때마다 군민의 온정도 함께 오르고 이웃에게 희망도 전할 것”이라며 “나눔으로 행복한 가평이 될 수 있도록 희망나눔 대장정에 군민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영산 조용기 자선재단이 시가 1000만원 상당의 쌀 10kg 500포를 맡겼다.

군은 금년 11월 현재까지 군에 기탁된 성금·품은 1억800여만원으로(성금 4400여만원, 성품 6300여만원) 소외된 이웃들의 생활안정 및 겨울철 난방연료 지원사업 등에 활용된다고 밝혔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양평군 치매관리사업
양평군 치매관리사업 "3년 연속 경기도 우수기관 표창"
남양주시, 공무원노동조합과 2018년도 노‧사 단체협약 체결
남양주시, 공무원노동조합과 2018년도 노‧사 단체협약 체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