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 NEWS & ISSUE
구리시 "가짜뉴스 강경 대응" 논란 확산 …언론ㆍ시민단체, 구리시 고소
  • 김동환 기자
  • 승인 2018.11.09 12:18
  • 댓글 0
구리시가 지난달 30일 배포한 '가짜뉴스 강경 대응' 보도자료

구리시가 지난달 배포한 '가짜뉴스 강경대응' 보도자료와 관련, 8일  A언론과 시민단체 B씨가 각각 경찰과 검찰에 구리시를 상대로 고소장을 제출해 가짜뉴스와 관련 진실공방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구리시는 최근 구리시장과 구리경찰서장의 ‘부적절한 만남’을 보도한 A언론과 이를 고발한 구리지역 시민단체 B씨와 관련, "명백한 허위사실에 의한 악의적인 가짜뉴스로 간주해  ‘가짜뉴스에 강경대응 하겠다"는 보도자료를 배포했다. 

이어 구리시보건소는 A언론과 B씨를 허위사실에 의한 악의적인 가짜뉴스로 간주, 지난달 29일 구리경찰서에 고발장을 접수하고 법적 대응을 취했다. 

그러나 이같은 구리시의 ‘가짜뉴스 대응’ 에 A언론과 시민단체 B씨는 ‘진실을 가릴 때가 왔다’며 8일 A언론은 구리경찰서에, B씨는 의정부지방 검찰청에 각각 고소장을 제출한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A언론과 B씨는 "'가짜뉴스 강경대응'을 보도한 언론사에 대해서도 고소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들은 “사실확인을 거치지 않고 구리시의 일방적인 주장만 담긴 보도자료를 토씨하나 바꾸지 않고 그대로 옮겨 보도한 것은 정론직필 및 언론의 도리를 망각한 행위”라고 밝혔다.

한편 A언론은 언론중재위의 정정보도와 반론보도에 대한 거부의사를 밝힌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이에 따라 구리시와 A언론사간 소송이 진행될 예정으로 밝혀져 '가짜뉴스' 진실공방은 더욱 더 치열해질 전망이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양평군 치매관리사업
양평군 치매관리사업 "3년 연속 경기도 우수기관 표창"
남양주시, 공무원노동조합과 2018년도 노‧사 단체협약 체결
남양주시, 공무원노동조합과 2018년도 노‧사 단체협약 체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