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사설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근본적 고민이 필요하다양평군의 화상경마장 동의 철회 발표에 대한
  • 정의당 양평군위원회
  • 승인 2018.11.05 18:45
  • 댓글 0

최근 화상 경마장 유치, 설립과 관련된 논란이 양평지역을 혼돈 속에 빠뜨렸다.

다행히 양평군 에서는 지역 여론이 갈라져 지역민들 간의 분쟁으로 빠져들기 전에 사업 신청 철회를 단행한 것을 다행으로 판단한다.

지체하지 않고 빠른 결단을 내린 군의 결정을 환영하는 바이다.

그러나 이번 사태를 통해서 우리는 교훈과 더불어 우리 양평 발전에 대한 고민을 진행하여야 할 것이다.

먼저, 여론을 호도해서 마치 지역이 화상경마장 유치를 원한다고 신청을 받아들인 해당 공무원 에겐 따끔한 문책이 필요하다.

지역 민의를 제대로 반영하지 못하는 지역 공무원은 지역에 해 를 입히는 존재라는 사실을 군이 공무원들에게 인식시킬 필요가 있기 때문이다.

다음으로 양평 경제 활성화를 위한 보다 근원적 고민이 필요하다고 판단된다. 경제 활성화를 위해 돈이 된다면 뭐든지 유치한다는 사고로는 양평 미래를 더욱 어둡게 할 뿐이기 때문이다.

무엇보다, 양평지역은 현재 지역 내에서 형성되는 경제의 규모를 키워야 하고, 서울과 인접 도 시로 빠져 나가는 재화는 줄이고, 안으로 들어오는 돈은 늘리며, 동시에 양평군 안에서 돈이 활발하게 돌 수 있도록 만들어야만 양평군 경제가 활성화 될 것이다.

다행히 최근 경기도에서는 지역화폐 도입을 도정 차원에서 진행하고 있고, 실무자가 바쁘게 움 직이고 있다. 지역화폐를 도입하게 될 경우, 지역 내의 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

최근 극심한 소매경기난이 진행되고 있어, 지역 중소 상공 자영업자들의 신음소리가 커져 가고 있다. 이러한 때에 양평군이 선도적으로 나서, 선진적 지역 화폐를 도입하여, 근본적인 지 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움직임을 보여야 할 것이다.

특별히 블록체인 기반의 지역화폐가 조폐 공사를 통해서 만들어져 있는 상황이기 때문에, 첨단 기술과 접목한 지역화폐를 양평군에서 먼 저 시행하게 된다면, 지방 지역 소멸을 우려하는 분위기 속에서 새로운 지역 경제 활성화의 모 - 2 - 범으로 양평군이 자리 잡게 될 것이다.

화상경마장과 같이 지역민들을 황폐하게 하는 사업 유치의 생각을 뿌리부터 잘라내고, 근원적 으로 경제를 활성화 시킬 수 있는 창의적 아이디어로 무장한 양평군의 군정을 기대해 본다.

정의당 양평군위원회  webmaster@hangangnews.tv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의당 양평군위원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양평군 치매관리사업
양평군 치매관리사업 "3년 연속 경기도 우수기관 표창"
남양주시, 공무원노동조합과 2018년도 노‧사 단체협약 체결
남양주시, 공무원노동조합과 2018년도 노‧사 단체협약 체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