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가평군이 결혼 알선업체(?) "미혼남녀 중매로 2쌍 결실"청춘캠프 '내손 잡아줘' 진행...올해 2회째, 지난해 2쌍 결실 맺어
  • 김동환 기자
  • 승인 2018.07.17 11:21
  • 댓글 0

 

 

지난해 가평군이 처음으로 열린 청춘캠프. 이 캠프를 통해 2쌍이 백년가약을 맺었다. 사진제공=가평군

가평군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지역 미혼남녀 중매에 나서 몇 쌍의 커플이 탄생할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가평군은 지난해에는 2쌍이 백년가약을 맺었다.

군은 혼인율 저하와 저출산의 심각성 극복을 위해 지역 내 공공기관 미혼남녀를 대상으로 17일부터 18일까지 1박 2일간 관내 리조트에서 청춘캠프 '내 손을 잡아줘'를 진행한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마련된 청춘캠프에는 군청 18명, 경찰서 4명, 교육지원청 5명, 복지재단 3명, 소방서 4명, 건강가정다문화센터 1명, 수기사 2명 등 7개 기관 37명(남 19, 여 18)의 미혼남녀가 참여해 서로의 인연을 찾는다.

캠프에서는 사전 오리엔테이션에 이어 자기소개, 커플매칭프로그램, 자유시간, 수상레포츠 배우기 등으로 진행돼 이성과의 폭넓은 만남의 장을 마련한다.

또 청춘캠프에 이어 만남을 지속적으로 이어가 결혼에 대한 긍정적인 가치관을 마련하고자 오는 8월부터 10월까지 3개월 동안에는 수상스키, 볼링 등 다양한 취미 동아리활동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가평군 관계자는 "이번 캠프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자연스럽게 건전한 만남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면서 "많은 연인이 탄생해 건전한 만남을 통해 결혼까지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처음으로 열린 청춘캠프에는 9개 공공기관 50여 명의 미혼남녀가 참가해 2쌍이 맺어졌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남양주시
남양주시 "집중호우로 인한 산림 재해 예방 총력"
양평군, 2024년 경기노포 활성화 지원 사업...
양평군, 2024년 경기노포 활성화 지원 사업..."4개 가게 선정"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